The Substance of Things Seen: Art, Faith, and the Christian Community

Updated: Dec 14, 2018

Jensen, Robin Margaret. The Substance of Things Seen: Art, Faith, and the Christian Community. The Calvin Institute of Christian Worship Liturgical Studies Series. Grand Rapids, Mich.: William B. Eerdmans Pub., 2004. (#thesubstanceofthingsseen #jensen)


Artists work with dark and sometimes frightening truths, and so long as we have artists, they will continue to portray the horror of our world as well its beauty. Our spiritual life will not be healthy if we overlook or ignore human suffering, and so religious artists will exhort us in a visual mode just as a preacher might in words. Still, it will take a great deal of courage for churches to accept these difficult images and place them where they confront their congregations. Even where people have come to accept the decorative and extend the value of didactic or devotional images, prophetic images can remain problematic. However, if we are honest with ourselves, we recognize that the formation of faith-and the transformation of the church-will happen only when we are fully integrated: when we live both in and outside of the world, both loving and challenging it (100)

반더빌트 대학교 기독교 예술/예배사 교수인 로빈 마가렛 젠센(Robin Margaret Jensen)은 시각 예술이 신앙 형성과 교육훈련에 있어서 성도 개인뿐 아니라 교회 공동체에게 긴요한 역할을 한다고 주장한다. 가령, 개신교 교회와 시각 예술 사이의 불신 관계를 여러 가지 방법으로 회복시킬 수 있다. (1) 교회 장식 예술은 아름다운 작품 및 소품을 만듦으로써 성도들에게 영감, 기쁨, 사랑, 놀라움 등을 줄 수 있다. (2) 설교나 간증, 또는 교육적인 메세지를 시각적으로 전달하는 교훈적인 시각 예술은 성도들의 교육과 성장을 지원한다. (3) 묵상 시각 예술은 성도들을 그림의 시대와 내용, 그리고 이야기로 초대하면서 묵상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4) 선지자적 시각 예술은 사회 정의나 교회의 개혁을 위해 목소리를 내며 윤리적인 방향으로 인도하는 선지자적인 역할을 한다.

ABOUT          

PASTORING ARTISTS

PROMOTING ARTISTIC GIFTS

PRODUCING ART

Copyrights © 2019-2020 POIEO Centre.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Young Tae Choi